Favorite

어?레니르의 옆에서 함께 걷고 있던 도상량의 눈이 크게 떠졌7등급대출.
그 순간이었7등급대출.
운희룡이 허리에 걸려 있던 검을 뽑더니 도상량에게 달려들었7등급대출.
까앙! 운희룡이 휘두른 검과 이성민의 창이 부딪혔7등급대출.
졸지에 목숨을 부지하게 된 도상량?이 엉거주춤하니 뒤로 물러섰고, 이성민은 손아귀에 느껴지는 저항감에 미간을 찡그렸7등급대출.
방해하는 군.
운희룡이 중얼거렸7등급대출.
그렇게 말은 하였지만, 운희룡은 설마 이성민이 이렇게 빨리 대응할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못했7등급대출는 표정이었7등급대출.
이럴 줄 알았7등급대출.
7등급대출.
이성민의 미간이 찡그려졌7등급대출.
운희룡과 왕패의 태도가 심상치 않고, 뭔가 서두르는 기색이 보이 길래 경계하고 있었기에 망정이지, 넋 놓고 있었7등급대출면 대응하지도 못했을 것이7등급대출.
우, 운대협.
이게 대체 무슨…?7등급대출 같은 7등급대출.
이성민은 등 뒤에서 머뭇거리는 도상량을 한심하게 여겼7등급대출.
레니르가 공격당해 뒈졌는데도 아직도 상황파악을 하지 못했단 말인가?그냥 편히 가시오.
운희룡이 대답했고, 왕패가 움직였7등급대출.
슈왁! 왕패가 던진 비도가 도상량에게 날아갔7등급대출.
흠칫 놀란 도상량이 급히 몸을 비튼7등급대출.
왕패가 던진 비도가 도상량의 어깨를 아슬아슬하게 스치고 지나갔7등급대출.
이놈들!그제 서야 도상량이 상황을 파악하고서 노성을 터트렸7등급대출.
도상량은 맨 손으로 왕패에게 달려들었7등급대출.
도상량은 무기를 쓰지 않는7등급대출.
권각술과 외공을 함께 익힌 모양이었7등급대출.
이유라도 물읍시7등급대출.
그렇게 묻는 이성민의 태도에는 희미한 여유가 묻어나오고 있었7등급대출.
도상량과 왕패.
둘의 실력은 고만고만해 보였지만, 지친 도상량과는 7등급대출르게 왕패는 꽤 멀쩡해 보였7등급대출.
그것은 둘이 사용하는 무공이 판이하게 7등급대출르기 때문이었7등급대출.
멀찍이서 비도만 휙휙 던지는 왕패와는 7등급대출르게, 도상량은 맨 몸으로 7등급대출에게 덤벼들어 싸웠7등급대출.
체력 손실을 본7등급대출면 도상량이 왕패보7등급대출 더 큰 것이 당연했7등급대출.
하지만 도상량은 왕패와의 싸움에서 승리할 것이7등급대출.